여행이좋다 :: 둘이서 2만원이면 충분 통영 중앙시장 활어시장 전어회 오징어회
반응형

통영 중앙시장 활어시장 오징어회 전어회

 

오늘은 통영 중앙시장 활어시장을 소개해드릴까 합니다. 개인적으로 통영에 오게 되면 3가지는 꼭 먹고 갈려고 노력을 하는데요, 통영꿀빵과 충무김밥 그리고 맛있는 활어회입니다. 꿀빵과 김밥은 취급하는 가게가 많아 이래저래 고민을 하게 되지만, 활어회는 통영 중앙시장이 저렴하고 신선해서 꼭 여기로만 이용을 합니다. 이번에는 전어회와 오징어회로 선택을 했는데, 가을이어서 전어는 필수이고 오징어도 좋아 보여 선택을 하게 되었습니다. 둘이서 2만 원이면 가을철 오징어와 전어회를 푸짐하게 먹을 수 있으니 참고하시길 바라겠습니다.

 

통영 중앙시장 활어시장입니다. 꼭 활어회를 구입하지 않더라도, 통영에 가면 둘러봐야 할 최고의 여행지 중 하나라 생각을 합니다. 바닷가 마을에서만 볼 수 있는, 아니 통영에서만 볼 수 있는 특별한 광경들을 접할 수 있는 장소이니까요.

 

 

입구부터 골목 안쪽까지 신선한 활어가 담긴 통을 몇 개씩 끼고 앉아 있는 아주머니들을 볼 수가 있습니다. 이 아주머니들이 소쿠리에 담은 이런저런 종류의 생선들을 팔고 있는데, 본인이 원하는 횟거리를 찾아 흥정하고 구입을 하면 됩니다. 그러면 곧바로 아주머니가 회를 쳐서 포장해줍니다.

 

보통은 포장을 해가서 집이나 숙소에서 먹지만, 활어회 시장 주변으로 초장집이 있어서 거기에서 드셔도 됩니다. 1인당 3-4천 원의 상차림비를 받고 야채 등을 제공하며 받는 자리비...

 

언제나처럼 골목을 천천히 걸으며 구경을 했습니다. 강하게는 하진 않으나 얼마얼마짜리라고 아주머니들이 가격을 알려주며 호객행위를 하기도 합니다.

 

가을은 아무래도 전어의 계절... 큼지막한 전어가 예닐곱 마리에 만원... 대도시에서는 보기 힘든 가격이라 생각을 합니다. 그래서 마음에 드는 걸로 만원치 구입...

 

만 원짜리 횟감이지만, 굉장히 성의 있고 깔끔하게 다듬어줍니다. 가지고 가서 바로 먹을 수 있도록...

 

다른 좌판에선 오징어가 좋아 보여 역시 한 마리 구입했습니다. 사이즈가 컸고, 상당히 신선해 보였습니다. 한 마리 만원... 역시 바로 회포장...

 

그렇게 숙소로 돌아와서 풀러 본, 통영 중앙시장 활어시장 오징어회와 전어회... 각각 만원씩이니, 2만 원에 도시락 두팩입니다. 제목에도 언급을 했듯이, 둘이서 2만 원이면 충분히 맛있고 배부르게 먹을만한 양...

 

큼지막 한팩에 만 원짜리 전어회...

 

역시, 전어는 가을인 모양입니다. 그리고 산지에서 곧바로 먹어야 제맛이구요. 도시 횟집에서 먹은 전어와는 차이가 많은 맛... 굉장히 꼬숩습니다.

 

역시, 큼지막 한팩에 만 원짜리 오징어회...

 

오징어 물이 좋아 보여서 구입했는데, 사길 잘했습니다. 양도 푸짐하고 맛있고... 지금 사진을 다시 보니 또 먹고 싶네요. 아마, 도시에서 먹으려면 최소한 3만 원 정도는 지불해야 될만한 양이 아닐까 싶습니다. 물론, 횟집에선 곁다리 음식도 나오고 자리값도 있겠지만... 대신, 여기는 값도 저렴하지만, 훨씬 싱싱하고 살아있는 맛이어서 가성비로는 따질 수가 없겠습니다.

 

이렇게 이번 통영 여행길에도 중앙시장 활어시장에서 맛있는 전어회와 오징어회로 가을을 느껴봤습니다. 매번 중앙시장만 방문을 했는데요, 불현듯 근처에 있는 서호시장에서도 횟거리를 구입해보면 어떨까 하는 생각도 드네요. 서호시장은 횟거리보다는 해산물로 더 유명한 시장인데... 어쨌거나, 다음에는 서호시장에서 횟거리를 구입해서 소개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통영 여행길 참고하시길 바랄게요.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문제없음

'여행이좋다' 블로그입니다. 전국 방방곡곡 여행중이구요, 이곳저곳 가볼만한 여행지와, 좋은 산, 좋은 먹거리 등을 경험하고 정리하고 있으니, 여행정보에 대해 서로 많이 공유했으면 좋겠습니다. '여행이좋다' 즐겨찾기 해두시고 보시면 더 좋겠구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