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 먹거리 독천 낙지거리 맛집 영명식당 연포탕 갈낙탕

 

전남 영암의 독천이라는 곳에 있는 독천낙지거리를 다녀왔습니다. 이곳 독천낙지거리는 연포탕과 갈낙탕 같은 낙지요리로 유명한 맛집이 많은데, 그 중 오래된 맛집 중 하나인 영명식당이라는 곳에서 갈낙탕과 연포탕으로 식사한끼 해결하고 왔습니다.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독천낙지거리에 도착을 했습니다. 독천낙지거리는 독천5일장에 위치한 오래된 시장길인데, 지금은 시장보다는 낙지거리로 더 유명해진듯 보이네요. 중간에 있는 거리에 대한 설명판을 읽어보시면 아시겠지만, 예전에는 근처에 우시장도 있었던 모양입니다.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독천낙지거리 중간쯔음에 위치한 영명식당입니다. 근처로 다른 낙지음식점이 상당히 많은데, 그 중 이곳이 가장 오래된 집 중 하나라고 해서 이곳으로 결정을 했습니다. 식당 내부는 오래된 티가 팍팍 났구요, 저희들은 연포탕 하나랑 갈낙탕 하나를 주문했습니다. 가격은 각각 1인분에 19000원... 착한 가격은 아니라고 봅니다. 메뉴판과 가격표를 사진에 담았으니,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잠시 기다리면 이런저런 찬들과 함께 연포탕과 갈낙탕이 서빙이 됩니다. 다들 아시겠지만, 연포탕은 낙지만 넣고 끓인 맑은 낙지탕이고, 갈낙탕은 갈비탕에 낙지를 넣은 낙지갈비탕입니다.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먹기전에 연포탕과 갈낙탕을 한번 살펴봤습니다. 연포탕에는 작은 낙지 두마리, 갈낙탕에는 갈비와 낙지 한마리가 들어있었습니다. 솔직히 가격에 비해서는 너무 빈약한 내용물이 아닌가 싶었습니다. 갈비탕에 낙지 한마리 추가한 것이 19000원, 낙지 두마리를 탕으로 끓인것이 19000원이면 착한 가격은 아니니까요.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약간의 실망감을 뒤로 한채, 현란한 손놀림으로 연포탕의 낙지를 갈가리 분리했습니다. 분노의 가위질이라고 할까요...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갈낙탕도 이쁘게 정리를 하고...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이젠 맛을 봅니다... 솔직히 맛은 괜찮았습니다. 시원하고 담백하니... 특히나 해장으로 아주 좋을것 같더군요.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나온 찬들로 밥공기를 비웁니다. 갈낙탕과 연포탕의 아쉬움을 공기밥으로 대신 했으니까요. 공기밥 하나 더 추가해서 나누어서 먹었거든요...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탕에 말아서도 먹고...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그렇게 먹다보면 그릇은 깔끔하게 비워집니다. 말씀드린대로 갈낙탕과 연포탕의 맛은 나쁘지 않아서 맛있게 먹을순 있었지만, 가성비라는 생각이 머리에서 떠나지 않아 편하게 먹을순 없었습니다. 와이프가 혹 나중에 무안쪽으로 여행을 가면 낙지사서 연포탕과 갈낙탕 직접 만들어 먹자고 저에게 귓속말로 소근댑니다... 저는 당연히 '콜'...^^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영암 먹거리 맛집 독천 영명식당

영암 독천 낙지거리 맛집 영명식당...

영암을 대표하는 먹거리답게 연포탕과 갈낙탕의 맛은 나쁘지 않았다고 봅니다. 하지만, 가격면에서는 그다지 좋다고 말할순 없을것 같네요. 뭐 어쨌거나 이곳에 오신분은 연포탕과 갈낙탕은 먹고 가야하지 않겠나 생각을 하는데, 낙지거리를 둘러보시면 식당 입구에 가격표가 있으니, 혹 조금이라도 저렴한 곳을 찾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지 싶습니다. 제가 갔을적엔 17000원에서 19000원 사이로, 가게마다 차이가 있었으니까요. 여하튼, 영암여행길에 참고하시길 바라겠습니다.

 

한국인이 사랑하는 오래된 한식당 100. 농림수산식품부와 한식재단 선정...

 

[먹는즐거움/곰탕 국밥 탕류] - 짱뚱어탕 드셔 보셨습니까...? 전남 영암맛집 중원회관...

그러면 맛난 영암 먹거리 많이들 드시구요, 재미나고 알찬 영암여행 되시길 바라겠습니다. 참고로 이곳 영암 영명식당은 한국인이 사랑한 오래된 한식당 100에 선정이 된 맛집이니, 참고하시길 바라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블로그 이미지

문제없음

전국 방방곡곡 여행중입니다... 이곳저곳 가볼만한 여행지와, 좋은 산, 좋은 먹거리 등을 경험하고 정리하고 있으니, 여행정보에 대해 서로 많이 공유했으면 좋겠습니다. 즐겨찾기 해두시고 보시면 더 좋겠구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 BlogIcon 박정광 2015.11.03 12: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만 느낀게 아니군요 고향에가는길목이라 들렸다 두번다시는안갑니다 가격이 휴가지 바가지수준입니다 이해가 안되면 납득이라도 되야되는데 이건도통 가격책정기준을 모르겠더라구요 참 씁쓸했습니다

    • BlogIcon 문제없음 2015.11.05 16: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남도쪽으로는 워낙에나 저렴하고 푸짐한 맛집이 많아서 더 실망이 크실수도 있을것 같습니다... 맛은 나름 괜찮았는데, 가격이...^^::

  • 월출산 2017.08.14 04: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월출산 등산하고 일부러 찾아갔는데.. 방에 자리가 비어 있는것도 보았는데..
    주인 아주머니 몇명이세요 , 혼자인데요 했더니 자리 없어요 혼자는 안받아요 하네요
    멋적어 나오는데 .. 잘생긴 아들인지 아르바이트생인지 모르지만 미안해 하는 모습에 위안 받고 나왔네요
    바로 옆집 독천식당 갔는데.. 그곳은 더 모욕적이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