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이좋다 :: 여행이좋다
반응형

서울 인사동 수제비

 

오늘 소개해드릴 곳은 서울 인사동에 있는 수제비집입니다. 이름도 '인사동 수제비'... 서울 둘레길 7코스를 걷고 방문한 곳으로, 일요일에도 영업을 하는 인사동 식당 중 하나입니다. 좁은 골목 안쪽에 있는 작은 규모의 식당이지만 은근히 단골이 많은 오래된 곳... 인사동에서 수제비 드실 분들 참고하시길 바라겠습니다.

 

1. 위치 및 주차

 

인사동 수제비집에 도착했습니다. 가서 보았더니 얼마 전에 소개해드린 간판 없는 김치찌개 집과 바로 인접한 곳이었습니다. 그러고 보면 인사동 주변으로 독특한(?) 식당들이 많네요. 단골들이 아니라면 방문하기 어려울만한 위치에 자리하고 있는 곳들... 당연히 이곳 역시 주차는 알아서 하셔야 합니다.

 

 

2. 영업시간 및 휴무일

 

영업시간은 11시 30분에서 밤 9시 30분까지라고 되어 있습니다. 중간에 1시간 30분 정도 브레이크 타임이 있는데, 주말이나 공휴일은 없다고 하네요. 일요도 영업하는 곳...

 

 

3. 식당 내부 및 분위기

 

가게 내부입니다. 작은 규모의 식당이었지만, 좌식 테이블과 입식테이블로 나누어서 구성한 배치입니다. 저희들은 일요일 점심쯔음 방문을 했는데, 특이하게도 어린아이를 동반한 가족 단위의 손님들이 많더군요. 수제비나 동동주와 파전을 파는 식당에는 어울리지 않게...

 

 

4. 메뉴 및 가격

 

메뉴판과 가격표를 사진에 담아봤습니다. 여기는 이름 그대로 수제비 종류가 메인이자 식사 메뉴의 전부입니다. 이외에 파전과 골뱅이 무침과 같은 동동주 안주가 곁들여지는 곳... 참고로 저희는 8천 원짜리 얼큰수제비 하나와 13000원짜리 해물파전 그리고 5000원짜리 동동주 하나씩 주문했습니다. 파전을 보니 동동주를 주문하지 않을 수가 없었습니다. 그러고 보면 이번 서울 한달살기를 하면서 등산 후나 둘레길을 걷고 나서 곧바로 음주를 한 경우는 없는 것 같습니다. 어쨌건...

 

 

5. 맛 및 평가

 

잠시 기다리면 동동주부터 먼저 서빙이 됩니다. 김치는 따로 담긴 항아리가 나와서 거기에서 조금씩 담아 먹으면 되고, 개인별로 작은 종지에 동치미가 하나씩 나온다는 게 색달랐습니다.

 

동동주 한잔 맛을 보고 있는 사이 나온, 항아리 얼큰수제비...

 

파전까지 나와서 완전한 한상이 차려졌습니다.

 

파전 13000원...

 

요즘엔 찾기 쉽지 않은 나름 착한 가격의 파전입니다. 푸짐하거나 토핑이 많은 럭셔리한 느낌은 아닌데, 꼬숩게 잘 구워진 제법 맛있는 파전입니다. 투박하지만, 동동주와도 잘 어울리는 스타일...

 

항아리 수제비를 나누어 담아봤습니다. 사진에 보이는 각자 그릇에 가득 두 그릇이 나왔으니, 양도 제법 푸짐합니다.

 

굴도 몇 개 들어있더군요.

 

맛도 괜찮았는데, 왜 상호에 수제비라는 단어가 들었는지 이해가 됩니다. 굳이 파전에 동동주가 아니더라도 여기는 수제비로 식사를 즐겨도 좋을만한 맛의 괜찮은 수제비집입니다. 다음에 기회가 된다면 들깨 수제비도 한번 먹어봐야겠다 생각이 들었는데, 양 옆 테이블에서 주문한 들깨 수제비가 너무 맛있게 보여서입니다.

 

파전에 동동주 오랜만에 먹습니다.

 

그렇게 먹다 보면 깔끔하게 비워지는 한상...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거의 20KM를 걷고서 먹은 음식인지라 더 맛이 좋았을 수도 있겠지만, 괜찮은 맛의 식당입니다. 인사동에서 수제비로 식사를 하실 분이라면 여기를 추천하구요, 인사동에서 파전에 동동주로 간단하게 음주를 하실 분들도 여기를 추천해봅니다. 서울 여행길 참고하시길 바라겠습니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문제없음

'여행이좋다' 블로그입니다. 전국 방방곡곡 여행중이구요, 이곳저곳 가볼만한 여행지와, 좋은 산, 좋은 먹거리 등을 경험하고 정리하고 있으니, 여행정보에 대해 서로 많이 공유했으면 좋겠습니다. '여행이좋다' 즐겨찾기 해두시고 보시면 더 좋겠구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